보도자료

[KBS : 구경하 기자]재난 대처요령 체험으로 익힌다…목동 재난체험관 개관

재난 대처요령 체험으로 익힌다…목동 재난체험관 개관

지진, 화재, 폭염, 풍수해 같은 재난 상황을 실제처럼 체험하면서 대처 방법을 익히는 ‘목동 재난체험관’이 오늘(3일) 문을 열었습니다.

서울 양천구 목동 공영주차장에 문을 연 목동 재난체험관은 가상현실(VR, Virtual Reality) 체험을 통해 화재, 풍수해, 지진의 재난 상황을 생생하게 경험할 수 있습니다.

또, 재난 시 행동 요령과 대처 방법을 교육과 오락을 결합한 프로그램인 ‘재난 방 탈출 미션 게임’으로 쉽고 재미있게 배울 수 있습니다.

서울시가 건립한 목동 재난체험관은 안전교육 전문기관인 한국어린이안전재단이 프로그램 개발과 실질적인 운영을 맡습니다.

재난체험관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초등학생부터 성인까지 이용할 수 있고, 목동 재난체험관 홈페이지(http://www.mokdongdstc.com/)로 신청한 뒤 무료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VR 시설과 운영 시간, 인원이 당분간 제한될 수 있다고 서울시는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원문보기: : http://news.kbs.co.kr/news/view.do?ncd=4508572&ref=A